부산 삼일교회 - 함께 세워가는 교회
말씀과 찬양
  • 특별집회 [고난주간 특별새벽기도회]우리에게는 반드시 가야만 하는 사명이 있다 설교자 권창근 목사 본문말씀 마태복음 27장 11-26절 설교일시
  • [본문말씀]

    <본문말씀>

    마27:11 예수께서 총독 앞에 섰으매 총독이 물어 이르되 네가 유대인의 왕이냐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네 말이 옳도다 하시고
    마27:12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에게 고발을 당하되 아무 대답도 아니하시는지라
    마27:13 이에 빌라도가 이르되 그들이 너를 쳐서 얼마나 많은 것으로 증언하는지 듣지 못하느냐 하되
    마27:14 한 마디도 대답하지 아니하시니 총독이 크게 놀라워하더라
    마27:15 명절이 되면 총독이 무리의 청원대로 죄수 한 사람을 놓아 주는 전례가 있더니
    마27:16 그 때에 바라바라 하는 유명한 죄수가 있는데
    마27:17 그들이 모였을 때에 빌라도가 물어 이르되 너희는 내가 누구를 너희에게 놓아 주기를 원하느냐 바라바냐 그리스도라 하는 예수냐 하니
    마27:18 이는 그가 그들의 시기로 예수를 넘겨 준 줄 앎이더라
    마27:19 총독이 재판석에 앉았을 때에 그의 아내가 사람을 보내어 이르되 저 옳은 사람에게 아무 상관도 하지 마옵소서 오늘 꿈에 내가 그 사람으로 인하여 애를 많이 태웠나이다 하더라
    마27:20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이 무리를 권하여 바라바를 달라 하게 하고 예수를 죽이자 하게 하였더니
    마27:21 총독이 대답하여 이르되 둘 중의 누구를 너희에게 놓아 주기를 원하느냐 이르되 바라바로소이다
    마27:22 빌라도가 이르되 그러면 그리스도라 하는 예수를 내가 어떻게 하랴 그들이 다 이르되 십자가에 못 박혀야 하겠나이다
    마27:23 빌라도가 이르되 어찜이냐 무슨 악한 일을 하였느냐 그들이 더욱 소리 질러 이르되 십자가에 못 박혀야 하겠나이다 하는지라
    마27:24 빌라도가 아무 성과도 없이 도리어 민란이 나려는 것을 보고 물을 가져다가 무리 앞에서 손을 씻으며 이르되 이 사람의 피에 대하여 나는 무죄하니 너희가 당하라
    마27:25 백성이 다 대답하여 이르되 그 피를 우리와 우리 자손에게 돌릴지어다 하거늘
    마27:26 이에 바라바는 그들에게 놓아 주고 예수는 채찍질하고 십자가에 못 박히게 넘겨 주니라

대한예수교장로회 삼일교회 담임목사 권창근

우편번호 48798
부산광역시 동구 고관로 7번길 12 삼일교회

Tel: 051-465-3131 | Fax: 051-465-3139

E-mail: lovelysamil@daum.net

Since 1951 © Samil Church. All Rights Reserved.

이전 홈페이지 바로가기 >